▶ HOME > 고객마당 > 자유게시판


작성자     강소은
제   목     건강한 - 그곳에 가면

 

건강한 - 그곳에 가면
그곳에 가면 송광 김윤구

고요가 잠든 새벽녘,
소리 없이 나리는 흰 눈의 무게는 重 하다.

설익은 계절의 향기처럼 높아만 가는 산동네의 겨울
시리게 휘몰고 오는 찬바람의 달갑지 않은 파열음이
결빙된 돌계단의 그늘에 멎고 비탈진 바닥을 드리운
아침 햇살은 파문을 일으킨다.

응달진 골목의 상징처럼 되어버린 고드름은
이 겨울 흩어진 퍼즐 조각처럼 눈물방울 되고
남은 이의 가슴을 적시고 있었다.

시큼한 눈발이 멎은 정오 옹기종기 아루러진 달동네
유리창에 맴돌던 차가운 바람의 흔적은 고요 속에 잠든다.

그곳에 反 하는 햇살의 피날레처럼!
 
hit : 1259    date : 13/10/18
 
 
회사소개
/ 사업제휴 / 국내여행 표준약관 / 사이트맵
 
  Copyright ⓒ 2005 All rights reserved      
DMZ관광주식회사 대표이사 장승재 우)04144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27(공덕동),703호 [관리]
고객지원센터 전화번호 : 02)706-4851~2 | 팩스 : 0505)115-2132 | 관리자 대표 메일 : 248dmz@naver.com
사업자등록번호 : 105-86-60520 | 통신판매업 신고번호:2009-서울마포-00087